동네티비 포인트 랭킹 10 (2019.05.24)
RANK PLAYER POINT BET
1 동네헌병 8,002,330 ?회
2 BJ한별 238,589 ?회
3 짠꿰반점 54,600 ?회
4 마춰보자구용 54,087 ?회
5 좇대골잡이 49,340 ?회
6 잉붕어 49,115 ?회
7 초사이언 47,055 ?회
8 당나구 47,005 ?회
9 메시부인 46,890 ?회
10 재규어 46,540 ?회
조회 수 2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골 세리머니를 펼치는 수원의 신세계  

 

 

프로축구 수원 삼성이 광주FC를 꺾고 대한축구협회(FA)컵 8강에 올랐다. 수원은 15일 경기도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9 KEB하나은행 FA컵 5라운드(16강) 경기에서 광주에 3-0으로 이겼다. K리그2(2부리그) 소속인 광주를 상대로 K리그1(1부리그) 팀의 자존심을 세운 수원은 자신들이 보유 중인 FA컵 역대 최다 우승기록(4회) 경신을 향해 순항했다. 이번 시즌 K리그2에서 11경기 무패(6승 5무)로 선두(승점 23)를 질주 중이던 광주는 시즌 첫 패배를 당했다. 수원은 베스트 멤버들을 모두 선발 출전시켰다. 타가트 대신 한의권이 선발 공격수로 나서고 주전 골키퍼 노동건이 부상 여파로 벤치에 앉은 것을 제외하면 100% 전력을 가동했다. 이임생 수원 감독은 "우리에게는 FA컵도 리그 못지않게 중요하다"며 "후보 카드를 쓸 여유가 없었다"고 밝혔다. 반면 광주는 펠리페를 비롯한 주전들에게 휴식을 부여했다. 생소한 이름들로 스쿼드를 채웠다. 박진섭 광주 감독은 "구단과 상의한 끝에 현실적으로 우승 가능성이 있는 리그에 집중하기로 했다"며 비주전 선수들을 대거 기용한 이유를 설명했다. 경기 초반부터 광주는 라인을 한껏 끌어내렸다. 5명의 수비수와 4명의 미드필더를 세운 '두줄 수비'로 문을 잠갔다. 정영총을 제외한 모든 선수가 경기 대부분 동안 하프라인을 넘지 않았다. 수원은 광주의 수비를 뚫지 못하고 초반 동안 고전했다. 전반 33분 사리치가 올린 크로스를 받은 최성근의 헤딩 슛이 골키퍼에 막힌 것을 제외하면 이렇다 할 위협적인 장면을 만들지 못했다. 이임생 감독은 "초반에 골을 터뜨려야 한다"며 "이른 시간에 득점이 나올 경우 공격수들을 교체해 휴식을 주겠다"고 했지만, 계획대로 되지 않았다. 0-0으로 끝나는 듯싶었던 전반 막판, 수원이 마침내 결실을 봤다. 광주의 공세를 한차례 막아낸 수원은 빠른 공격으로 하프라인을 넘어왔다. 전반 42분 왼쪽 측면을 돌파한 한의권이 문전 쪽으로 땅볼 크로스를 올렸고, 쇄도하던 신세계가 침착한 마무리로 결승 골을 뽑아냈다.

 

골 세리머니를 펼치는 사리치

 

수원은 후반 들어 공세를 더욱 강화했다. 후반 시작과 동시에 염기훈을 빼고 타가트를 투입해 공격진에 무게를 더했다. 추가 득점은 후반 초반 나왔다. 후반 4분 중앙에서 공을 잡은 사리치는 간결한 드리블 후 페널티박스 바깥에서 강한 왼발 슈팅으로 공을 광주의 골대 구석에 꽂아 넣었다. 격차가 벌어지자 이임생 감독은 데얀을 빼고 유주안을 투입하며 18일 울산 현대와의 리그 경기를 대비했다. 경기 내내 위협적인 슈팅을 퍼붓고도 좀처럼 골 운이 따르지 않았던 한의권은 후반 41분 사리치가 찔러준 패스를 받아 끝내 골을 만들어내며 3-0 대승을 완성했다. 

 

  1. 김기태 감독 고별전에도 KIA 6연패…이대은, KBO리그 첫 승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2. 3연승 한화, 키움 2.5게임차 추격…이천웅 결승타 LG, 롯데 제압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3. '완투승' 유희관 "느리지만, 내 직구를 믿고 던졌다"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4. SK 나주환, 헤드 샷 맞고 병원 이송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5. NC 노진혁, SK 실책 틈타 쐐기 2타점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6. '유희관 726일 만의 완투승' 두산, 삼성에 2연승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7. 데뷔 타석 홈런 신용수 "2군서 뭐든지 열심히 했다"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8. '풍성한 소득' 한화, 김민우에 이어 호잉까지 살아났다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9. 3골 몰아친 수원, 광주 꺾고 FA컵 8강 진출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10. 선두 SK, 2위 두산과 나란히 30승…김광현 호투로 NC 격파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11. 린드블럼 앞세운 두산, 삼성에 3-1 완승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12. 경남, 10명이 뛴 '디펜딩 챔프' 대구 꺾고 FA컵 '8강 점프'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13. '시즌 첫 구원 등판에서 승리' 최채흥 "불펜도 중요한 자리"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14. 김상수, 연장 10회 결승포…삼성, 두산전 시즌 첫 승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15. 포크볼로 해법 찾은 한화 김민우, 5전 6기 끝에 첫승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16. '김민우 첫승+최진행 만루포' 한화, 키움 꺾고 2연패 탈출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17. 톰슨 깜짝 완봉쇼…롯데, 1천125일 만에 완봉승 감격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18. 9시즌 만에 감격승 LG 이우찬, 차우찬과 주말에 동반 선발 등판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19. 남자농구 대표팀, 내달 3일부터 월드컵 대비 훈련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20. 프로농구 FA 한정원·차민석, 원소속팀과 재계약 협상 결렬

    By동네매니저 Votes0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8 Next
/ 88